검색
조국 "딸 인턴증명서 분명히 발급받았다…의혹보도 악의적"
조국 법무부 장관은 23일 딸 조모(28)씨의 서울대 법대 인턴활동증명서 발급에 조 장관 측이 관여한 것 아니냐는 의혹 보도에 대해 "법적 조치를 취할 것을 심각하게 고민하고 있다"고 말했다. 조 장관은 이날 오전 9시께 정부과천청사로 출근하는 길에 기자들과 만나   2019-09-23 11:06:06
변협 회장 "조국 사태, 수사결과 보고 입장 정리할 것"
이찬희 대한변호사협회장은 22일 조국 법무부 장관을 둘러싼 각종 의혹에 대해 변협이 침묵한다는 일각의 비판에 "수사결과를 보고 입장을 정리하겠다"고 밝혔다. 조 장관 관련 의혹에 대해 서울대·고려대 등 학생들과 시민사회단체, 교수들의 시국선언 등 입장 발표   2019-09-22 19:57:45
서울서 세계변호사협회 총회 22일 열려…31개국 6천명 참가
서울시는 오는 22일부터 27일까지 서울 전역에서 '2019 세계변호사협회 총회'가 열린다고 19일 밝혔다. 국내외 유수의 로펌 변호사들이 참가하는 세계 최대 규모의 국제회의인 이 행사가 우리나라에서 열리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올해는 131개국에서 6천명이 참여한   2019-09-19 07:44:14
조국 부인 "추측보도로 인권침해…재판서 진실 확인될 것"
사모펀드와 딸 입시 관련 의혹 등으로 검찰 조사를 앞둔 조국 법무부 장관의 부인 정경심(57)씨가 언론보도로 인권이 침해되고 있다고 주장했다. 정씨는 18일 페이스북에 '언론보도에 대한 정경심의 호소'라는 제목의 글을 올려 "현재 보도되는 내용들은 사실과 추측이   2019-09-18 15:57:03
변협, 내일 국회서 '피의사실 공표 방지' 제도 개선 토론회
조국(54) 법무부 장관 주변에 대한 검찰 수사를 계기로 피의사실 공개 문제가 정치권의 이슈로 떠오른 가운데, 대한변호사협회가 관련 제도의 개선 방안을 모색한다. 대한변협은 18일 국회의원회관에서 민주당 조응천 의원과 공동으로 '수사기관의 피의사실공표 관행   2019-09-17 12:40:16
박근혜 전 대통령, 오늘 외부병원 입원…어깨 수술
국정농단 사건으로 2년 5개월째 구속 수감 중인 박근혜 전 대통령이 16일 구치소 외부 병원에 입원한다. 법무부에 따르면 박 전 대통령은 이날 서울구치소에서 서울 시내 병원으로 이송돼 입원한 뒤 금명간 어깨 부위 수술을 받을 예정이다. 2017년 3월31일 구속수감   2019-09-16 07:28:28
조국 부인 "유출된 정보로 진실 왜곡…방어권 무력화"
검찰 수사 선상에 오른 조국 법무부 장관의 부인 정경심(57) 동양대 교수가 사모펀드 관련자 녹취록 등 최근 언론 보도에 대해 "방어권이나 반론권이 무력화되고 있다"고 주장했다. 정 교수는 관련 보도들에 대해 "수사 관계자만이 알 수 있는 내용"이라며 검찰이 수사   2019-09-13 10:17:59
민변 "조국 법무장관, 필사즉생 각오로 검찰 개혁하라"
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모임(민변)은 조국 법무부 장관에게 "필사즉생의 각오로 검찰개혁에 임할 것을 요구한다"고 당부했다. 민변은 11일 논평을 내고 "되돌릴 수 없는 검찰개혁을 완수하겠다는 약속을 반드시 이행할 것을 신임 법무부 장관에게 주문한다"고 밝혔다.   2019-09-11 14:23:13
'아이돌학교' 시청자들, 제작진 고발…"사기·증거인멸교사"
투표 조작 의혹에 휘말린 엠넷 오디션 예능 프로그램 '아이돌학교' 제작진이 결국 시청자들에 의해 고소·고발돼 법적 판단을 받게 됐다. '아이돌학교' 시청자들로 구성된 진상규명위원회의 법률대리인(마스트 법률사무소)은 이날 서울지방경찰청에 CJ ENM 산하 엠넷   2019-09-06 13:09:24
'조국 펀드' 투자기업 "5촌 조카가 대포통장으로 투자금 빼돌려"
조국(54) 법무부 장관 후보자를 둘러싼 '3대 의혹' 중 하나인 사모펀드 투자 관련 의혹의 중심에는 조 후보자 5촌 조카 조모(36) 씨가 있다. 조 후보자에 대한 검찰 수사가 속도를 내면서 조씨의 수상한 행적도 하나둘 구체적으로 모습을 드러내고 있다. 조씨는 조 후   2019-09-05 09:58:04
12345678910


많이 본 뉴스
자유토론실
법률상담실
공지사항
법조인명록 서비스를 시작합니다
대한민국 국민과 법을 위한 대한법률일
대한법률일보가 연합통신과 제휴하였습
회사소개 업무제휴 광고문의 개인정보 보호정책 회원약관 기사제보 지국안내 TOP
(주)대한법률일보 | 발행인 겸 청소년보호책임자: 이운영 | 편집인: 이운영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49, 350 | 전화: 02-6959-0881 | 팩스: 02-6280-1045
사업자등록번호:119-86-77603 | 등록번호:서울 아03552 | 등록일자:2015.01.26
Copyright(C) kltime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