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지난해 국가공무원 범죄자 3천356명…절반이 경찰청 소속
경찰청 "경찰이 다른 부처보다 인원 많아…현원 대비 비율은 1.3%"
지난해 범죄를 저지른 국가공무원 3천여명 중 경찰청 소속이 약 절반에 이르는 것으로 조사됐다.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김한정 의원이 경찰청에서 제출받은 '2018년도 공무원 범죄 통계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범죄를 저지른 국가공무원은 총 3천356명이었다.

이들 중 경찰청 소속 공무원은 1천640명(48.9%)으로 가장 많았다.

강간 범죄의 경우 23건 중 18건(78.3%), 협박 범죄는 47건 중 30건(63.8%)이 경찰청 소속 공무원에 의해 행해졌다.

자료에 따르면 경찰청 다음으로 범죄를 많이 저지른 부처는 법무부가 304명(9%), 교육부가 280명(8.3%)으로 파악됐다.

김한정 의원은 "법질서 수호자인 경찰의 부끄러운 민낯이자 낮은 윤리의식과 공직기강 해이의 결과"라며 "경찰의 철저한 반성과 쇄신 대책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경찰청은 "(해당 통계는) 기관별 단순 범죄자 인원수를 기준으로 한 것"이라며 "경찰은 다른 부처 대비 인원이 많아 현원 대비 비율을 고려할 필요가 있다"고 설명했다.

기관별 범죄자 인원을 현원으로 나눈 비율은 국토부(1.8%), 소방청·통일부·해양수산부(1.5%), 법무부(1.4%), 경찰청(1.3%) 순이라고 경찰은 전했다.
연합뉴스 정래원 기자 one@yna.co.kr 입력 : 2019-10-07 08:26:04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복사 기사프린트
법무차관 "검찰 수사권·기소권 분리 방향으로 가야"
이인영 "하늘이 두쪽 나도 검찰개혁 완수…핵심은 공수처 설치"
박지원 "윤석열 퇴진할 이유없어…조국 후임은 전해철 적임"
국회, 14개 상임위서 국감…법사위, '조국 사퇴' 법무부 감사
한국당, 檢 패스트트랙 수사 '소환불응' 재확인…"국감後 출석"
기사수정 기사삭제 관련 기사 목록 전체 기사 목록
독자의견0
많이 본 뉴스
자유토론실
법률상담실
공지사항
법조인명록 서비스를 시작합니다
대한민국 국민과 법을 위한 대한법률일
대한법률일보가 연합통신과 제휴하였습
회사소개 업무제휴 광고문의 개인정보 보호정책 회원약관 기사제보 지국안내 TOP
(주)대한법률일보 | 발행인 겸 청소년보호책임자: 이운영 | 편집인: 이운영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49, 350 | 전화: 02-6959-0881 | 팩스: 02-6280-1045
사업자등록번호:119-86-77603 | 등록번호:서울 아03552 | 등록일자:2015.01.26
Copyright(C) kltimes All rights reserved.